Sentimental Walk

스물 몇 살 때부터 가끔 생각날 때마다 찾아가서 듣는다. 좀 촌스럽나..

Advertisements